본문 바로가기

일상이야기/먹는 즐거움

동하수산에서 회와 매운탕 시켜먹기~! 집으로 배달되는 횟집~^^

728x90
반응형

이제 날씨가 슬슬 추워지면서 생각나는 음식이 있다.

바로 회와 매운탕~!

아무래도 여름엔 날씨가 더워서 회 먹어도 되나

걱정되는 마음이 드는데

이젠 좀 더 편한 마음으로 먹을 수 있게 되었다.

오늘 주문한 곳은 동하수산~!

우리 동네에 있는 맛집이다.

우리가 자주 시켜먹는 광어와 우럭~!

그리고 매운탕까지 주문했다.

평소 같으면 가서 먹었을 텐데

이때만 해도 코로나가 엄청 심할 때라 집에서 시켜먹었다.

매운탕거리는 따로 냄비에 넣고 끓여준다.

콩나물도 들어있고 시원한 국물을 내기 위한 파도 들어있고~

그냥 끓이기만 하면 맛있는 매운탕이 완성된다.

매운탕 끓이는 동안 회 먹을 준비~!

상추도 들어 있고, 쌈장 마늘도 함께 주신다.

그 중에 초고추장을 많이 주셔서 

덜어 놓고 남은 건 나중에 써먹기로~!

그리고 서비스로 번데기를 넣어주셨다...ㅋㅋ

번데기는 별로 좋아하지 않아서 먹지 않고 패스 ㅎㅎ

이제 본격적으로 먹기 시작~!

초고추장에 찍어서 한 입~!^^

회가 쫄깃쫄깃하고 맛있었다~!

매번 시켜먹을때 마다 만족스럽게 먹는 동하수산^^

회를 먹는 동안에 매운탕이 완성되었다.

회 뜨고 남은 고기 하나씩 가져가서

뜯어먹기 시작~! ㅎㅎ

매운탕은 고기도 고기지만 국물이 최고인 듯! ^^

남는 국물없이 싹싹 잘 먹었다.

다 먹고 난 뒤의 모습은 너무 처참해서 패스 ㅎㅎ

 

날이 추워지면서 매운탕이 맛있어지는 계절이 왔다~!

조만간 뜨끈한 매운탕 한번 드셔 보시면 어떠실지~^^

 

728x90
반응형