본문 바로가기
일상이야기/먹는 즐거움

부부합작요리시리즈 주꾸미볶음 만들어 먹기~!

2021. 4. 30. by 세싹세싹

금방 돌아온 부부합작 요리~! ㅎㅎ

이번에 만들어 먹은 음식은 바로 주꾸미 볶음이다.

먼저 재료 소개부터

주꾸미, 양파, 대파, 깻잎, 청경채, 고추장, 고춧가루, 설탕, 간장, 맛술, 다진 마늘, 참기름

야채는 기호에 따라 달라질 수 있다.

늘 그렇듯 생선류 손질은 남편이 맡아서 ㅎㅎㅎ

일단 주꾸미를 물에 씻기면서 붙어있던 내장을 떼어내준다.

1차로 씻기고 난 다음 굵은소금을 쳐서

소금에도 박박 문질러 준다.

이렇게 남편이 손질하는 동안

나는 양념장을 만들었다.

고추장 두 스푼, 다진 마늘 한 스푼, 설탕 한 스푼, 고춧가루 한 스푼을 넣어준다.

간장도 두 스푼

맛술도 한 스푼 넣어서

 잘 섞어 놓는다.

주꾸미 양에 따라서 양념장 양은 달라질 수 있음~!

주꾸미를 적당한 크기로 썰어준다.

이때 마지막으로 손질을 해주는데

쭈꾸미 눈 같은 분위를 제거해 준다.

다음으로 식초 조금 넣은 물에

주꾸미를 넣고 살짝 데쳐준다.

재료 손질과 양념장 준비를 마치고 난 다음엔

볶기만 하면 금방 끝난다~!

식용유 뿌린 전골냄비에 양파를 썰어서 담아두고

준비해 두었던 양념장도 넣어준다.

냄비를 달궈서 데친 주꾸미를 볶기 시작

음 볶다 보니 야채도 너무 없고 뭔가 아쉽다는 생각이 들었다.

깻잎이라도 들어가면 맛있을 것 같다는 말에

남편이 후다닥 나가서 깻잎과 청경채를 사 왔다.

역시 우리 남편 최고~! ㅋㅋㅋ

내가 좋아하는 깻잎 듬뿍

청경채도 바로 넣어줬다.

둘 다 숨이 금방 죽으니 썰지 않고 넣어줬다.

완성되어가는 주꾸미 볶음~!

깨도 솔솔 뿌려주고

참기름 살짝 둘러주면 끝~!

접시에 예쁘게 담아봤다.

쭈꾸미 볶음에 소면이 빠지면 섭섭하지 ㅎㅎ

소면 끓여서 찬물에 헹군 다음

그릇에 담아서 완성~!

소면이랑 참 잘 어울리는 주꾸미 볶음

후룩후룩 맛있게 먹었다.

물론 밥이랑 먹는 것도 최고 ㅋㅋ

밥과 소면 둘 다 놓치지 않을 거예요~! ㅎㅎ

쭈꾸미 볶음을 해본 건 처음인데

제육볶음, 오징어볶음 해먹던 거랑 비슷하게 만들어 봤다.

고추장 양념 넣고 볶는 건 다 비슷한 듯 ㅎㅎ

뭔가 하나만 만들 줄 알면 재료만 바꿔가면서 하면 되는 것 같다. 😁

오늘도 맛있게 잘 먹었습니다~!

댓글86